[스토리]

아디다스 x 퍼렐 윌리엄스 Hu NMD S1 마브스 라이트 브라운 볼드 블루 _ 방구석 리뷰

2023-02-04 17:30

위 리뷰의 서론을 읽고 이 글을 읽으면 더 풍미있는 리뷰가 될 것 같다.

 

이전 리뷰에서 NMD S1의 탄생과정을 조금 이야기했기에 이번 리뷰의 서론은 조금 짧게 줄일 수 있을 것 같다. 2015년 NMD로 시작된 아디다스의 파란은 퍼렐의 Hu NMD로 넘어왔고, 시장의 판도를 바꿨던 NMD는 이제는 아무도 관심 가지지 않는 스니커즈가 되어갔다. 아디다스의 흥망성쇠를 가장 잘 표현하는 스니커즈로 뽑을 수 있는 NMD... 아디다스가 다시 NMD로 일어나보려고 준비 중인 것 같다.

 

(nicekicks)

 

작년 무더운 8월 MLB Subway Series에서 퍼렐 윌리엄스의 발에서 등장한 새로운 형태의 NMD_S1. 파란 사선 뒤축과 얇디얇은 퍼렐형의 발목은 모두의 주목을 받았다. 아디다스와 퍼렐의 영광의 순간이 잠시 머리에 떠올랐지만, 작년만 하더라도 스니커즈 씬에서 아디다스의 상황은 그리 좋지 못했기에... 별다른 큰 반응을 얻지 못했었다. 

 

(instagram)

 

8월 MLB에서 첫 제품을 선보였던 퍼렐형은 두 달이 지난 10월 우리의 슈퍼셀럽 GD 형과의 사진으로 또 다른 컬러의 제품을 슬쩍 스포했다. 그리고 올해 1월 30일 바로 얼마 전에 공개된 또다른 컬러의 NMD 제품들... 하 옛날부터 생각했지만 퍼렐형이 정말 색감하나는 기가막히게 뽑는 것 같다. 

 

(SNKRS Dunk)

 

아디다스의 붐은 분명히 왔다고 하지만, 사실 아직 나이키의 아성을 뛰어넘는 제품이 나오지도 못했을 뿐만 아니라, 헤리티지 라인에 집중된 관심은 아디다스를 스니커씬의 주류로 이끌기에는 큰 어려움이 있을 것 같다. 이 제품이 사랑받기 시작한다면, 아마 초기 실루엣인 NMD S1까지 그 영향력이 뻗칠 것이 분명하기에 아디다스가 이 제품을 어떻게 하입으로 만들지... 기대가 된다. (사실 다른 시도를 아예 안 하는 것처럼 느껴지긴...함)

 

아디다스의 영향력을 뻗칠 최고의 제품... NMD S1 Mahbs 제품 리뷰를 시작한다! 우선 박스부터.

 

 

색감 하나는 기가 막히게 만든다고 했는데, 필자는 박스를 꺼낸 그 순간부터 아디다스의 노력이 느껴지는 것 같아 굉장히 기분이 좋았다. 파란색 또 너무 가볍지 않은 남색 느낌의 큼지막한 오픈형 박스는 그동안 아디다스에서 보지 못했던 고급스러움이 느껴졌다. 상단의 Humanrace라는 레터링만 있는 단출한 디자인 박스지만, 정확하게 설명하지 못하는 퍼렐의 감성이 물씬 느껴지는 박스였다. 

 

 

한가지 아쉬운점은... 아무런 구성품이 없었다는 것... Bad Bunny는 스패셜 박스에, 더스트백까지 챙겨주더니! 퍼렐형은 왜 안챙겨줘! 같은 값이어도... 구성품이 알차면... 소비자는 감사할 따름. 하지만 여분 끈 하나 없는 것은 조금 실망일 수밖에...

 

 

박스에서 꺼낸 제품의 이미지는 첫인상보다는 조금 뭉툭하고 통통하다는 점? Humanrace 폰트도 조금 더 진해진 것 같고... 자세한 것은 제품의 이미지를 살펴보면서 이야기해보자. 

 

 

2015년 NMD를 만졌을 때의 느낌은 가볍고 날렵하다는 느낌이 강했는데. 이번 Mahbs를 들었을 때 가장 먼저 떠오른 생각은... '드럽게 무겁다 '는 것이었다. 물론 발렌시아가의 거대한 신발들보다야 가볍지만, 4cm에 달하는 거대한 솔 유닛에 들어간 부스트폼의 무게인지 묵직했다. 하지만 그 구조는 필자 같은 쪼꼬미들에겐... 최고의 선택이 될 수 있기에... 올여름 이 녀석으로 길거리를 누빌 생각에 기대가 되더이다. 자칫 답답해 보일 수 있는 컬러의 어퍼이지만, 파란색으로 칠해 나눠놓은 뒤축은 분명 올여름 신발에 포인트로 주기에 최고의 제품이 아닐까 싶다.  

 

 

아디다스의 프라임니트가 사용된 이전 NMD 시리즈들과 달리 이번 제품은 캔버스 소재와 니트 소재의 혼합으로 제품이 만들어졌다. 잘 보면 텅 부분과 어퍼부분이 둘로 나뉘어있는 것을 볼 수 있는데, 요즘 유행하는 겉신 속신의 형태로 제품이 이뤄져 있었다. (겉의 캔버스 소재가 안쪽에 니트 소재의 속신이 있다고 생각하면 됨.) 그리고 칼같이 나눠 놓은 뒤축... 무서울 정도로 날카롭게 한 치의 오차도 없이 나눠놨다. 하지만... 아웃솔은...

 

 

어퍼 사이트의 Humanrace 레터링은 정말 쌀 포댓자루에 글씨를 써놓은 것 같은 빈티지한 감성이...(쿨럭) 마지막으로 레이스 팁은 마치 양주... 메이커스마크의 왁스가 떠오르는 마감을 보여준다.

 

(maker 's mark)

 

 

신발 내부에서 한 가지 신기한 점은 신발 내부를 보기 위해 텅을 뒤집었을때, FR 사이즈가 찍혀있었다는 것? 왜 FR사이즈를 저기 새겨놨는지는 모르겠다. 신발 겉감과 동일한 소재가 인솔에도 쓰였으며, 인솔의 구조는 일반적인 아디다스 인솔과 별반 크게 다르지 않았다. 이지때는 오쏠라이트도 쓰고 그랬었는데... 왠지 모를 아쉬움... 신발 내부는 준수하게 그리 좁지도 넓지도 않은 딱 적당한 중간 정도의 공간이라 이 제품 평소대로 반업을 추천할 수 있을 것 같다. 

 

 

마지막으로 UV반응을 좀 살펴보자면 겉신과 속신의 UV반응이 차이가 나는 것을 볼 수 있으며, 솔과 어퍼의 접착부위의 본드가 반응한다. 그 외엔 솔 유닛의 앞 뒤 파트가 각각 아웃솔과 조금 다른 반응을 보여준다는 것을 확인하면 될 것 같다. 

(atmos)

 

그렇게 높은 프리미엄이 붙지도 않았고... 잘 알려지지 않은 제품이기에... 프리미엄을 떠나 올 여름 한족 정도 쟁여둔다면... 분명 언젠가 당신의 발에서 빛날 신발이 될 것 같다. 아디다스의 봄은 와있는데... 아디다스의 여름 가을은 이 제품이 되지 않을까? 

 

Adidas x Pharrell Williams Hu NMD S1 Mahbs Light Brown Bold Blue

Style Code : HP2641 

Release Date : 2023.01.27

Price : 289,000 원

 

글/사진 : 오잇힝 (@18snkrs_sh)

icon_heart_box_60
스토리
img
패션/컬쳐 위클리 뉴스 2-1
#1 로에베 X 하울의 움직이는 성 컬렉션 마이테레사 단독 런칭스페인을 대표하는 명품 브랜드 로에베와 스튜디오 지브리의 세 번째 협업 컬렉션을 선보였다. 이번 컬렉션은 오직 로에베와 마이테레사에서만 단독으로 만나볼 수 있다. 로에베 X 하울의 움직이는 성 콜라보에서 각종 캐릭터들로 구성된 이번 컬렉션을 준비했다. 아래 해당 링크에서 확인할 수 있다.마이테레사 A post shared by Mytheresa (@mytheresa.com) mytheresa.com Instagram Linkin.bio #2 송월타올 X 발란사 팝업스토어 at 성수동대한민국 타올 브랜드 송월타올이 발란사의 젊은 감각과 만났다. 이번 협업에서는 송월타월만의 기술력과 발란사의 귀여운 아트웍의 협업으로 만들어 낸 타올쿤 캐릭터를 기반으로 한 활용한 의류와 생활제품으로 준비되어 있다. 기한은 2월 11일까지 퓨처소사이어티에서 진행된다. 자세한 내용은 하단 링크로 확인할 수 있다. A post shared by 송월타올ㅣ수건, 답례품 (@songwoltowel_official) songwoltowel_official Instagram #3 AI로 구현한 나이키 X 티파니 콜라보 슈즈이번 한 주를 뜨겁게 달궜던 나이키 X 티파니 협업 소식에 추가로 공개된 이미지가 있다. 바로 AI 아티스트 @rickdick__ 가 AI 프로그램 Midjourney를 이용해 상상해 본 나이키 X 티파니 콜라보 슈즈들 이미지다. 물론 실제가 아닌 AI가 구현한 가상의 이미지이지만 공개되자마자 SNS에서 바이럴 되며 많은 사람들의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4 팔라스 x 아디다스 루카스 푸이그 삼바 & 의류가 이번 주 출시된다팔라스 2023 봄 컬렉션 공개된 팔라스 x 아디다스 루카스 푸이그 삼바와 의류 컬렉션이 공식 출시된다. 컬렉션은 세 가지 컬러웨이의 루카스 푸이그 삼바와 파이어버드 트랙 슈트로 구성됐다.루카스 삼바는 아디다스 스케이트 보딩과 제작한 스케이트 보더 루카스 푸이그의 시그니처 스니커, 푸이그와 최근 각광받는 삼바 스니커를 결합한 모습으로 완성됐다. 어퍼에는 삼바 스니커의 여러 디테일이 가미됐으며 텅과 아웃솔에는 팔라스의 트라이퍼그 로고가 표현됐다. 미드솔은 아디다스 푸이그의 원형 솔을 활용했으며 측면에는 팔라스의 로고가 각인됐다. 컬러웨이는 ‘올리브’와 ‘블랙’ 그리고 ‘화이트’로 구성됐다.팔라스 x 아디다스 새 협업 컬렉션은 2월 3일 오후 8시부터 팔라스 웹 사이트에서 구매할 수 있다. A post shared by PALACE (@palaceskateboards) palaceskateboards Instagram #5 로우로우 플래그십 스토어 ‘WORLD WIDE SEOUL(WWS)’ at 성수동이번 주말에는 성수동에 한번 다녀와도 좋을 것 같다. 위 소식과 함께 또 다른 소식이 준비되어 있는데 23년 2월 4일. 트립 웨어 브랜드 ‘로우로우(RAWROW)’가 성수동에 새로운 플래그십 스토어 WWS를 오픈한다. 로우로우의 가방, 의류, 안경, 트렁크와 액세서리뿐만 아니라 여행과 관련된 다양한 브랜드를 만날 수 있는 셀렉 스토어로 준비되어 있다. 오픈과 함께 준비된 이벤트도 있으니 참고하시고 방문하셔도 좋을 것 같다. A post shared by RAWROW 로우로우 (@rawrow) rawrow Instagram 월드 와이드 서울 정보: 서울 성동구 성수이로7길 24 1층매일: 11:00-20:00
img
신발 심폐소생술가, 복원 장인 '비펠라스튜디오'
안녕하세요 포지입니다.혹시 이런 신발 없으신가요?좋아하는 모델을 구매해 매일매일 신었다가 어느새 신발장 한편에 넣어둔 신발 또는 아끼고 아끼다 몇 번을 신어보지도 못하고 창고 안에 고이 모셔둔 신발.신발은 신어줘야 제맛이지만 드림 슈즈는 원형의 모습 그대로 유지하길 바라는 마음은 누구나 같은 것이겠죠.하지만 오래된 연식 때문에 가수분해가 일어나고 색은 변질돼버립니다. 시간이 문제죠. 그런 나의 신발에 새 생명을 불어넣어줄 아티스트이자 스튜디오가 있다면? 어떤 값을 치루더라도 아마도 위탁을 맡길 것 같습니다.그리고 나의 영감으로 기존에 없던 컬러링이나 디테일을 추가하고 싶다면? 그리고 그것을 그대로 실현시킬 수 있는 곳이 있다면?우리가 오늘 소개하고자 하는 이들은 수많은 수식어를 가지고 있고 이 모든 것을 믿고 맡길 수 있는 아티스트이자 마스터 집단인 비펠라 스튜디오입니다.이들은 제품의 BEFORE/AFTER를 명확하게 보여주며 소비자들에게 신뢰를 쌓고 더 나은 커리어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이전의 대화에서 이들은 더 나은 스니커 문화를 위해 케어와 관련한 제품을 준비하고 있다고 전했습니다.현재도 다양한 케어 제품을 판매하고 있는 사이트가 있으니 꼭 한 번씩 체크해 보아도 좋을 것 같습니다. 자료출처https://www.instagram.com/b_fella_/ #1 에어포스 1 미드 달마시안 복원 내역1️⃣ 솔스왑 및 재접착2️⃣ 전체 가죽복원 및 염색3️⃣ 토박스 가죽 교체4️⃣ 안감 교체5️⃣ 끈 교체 #2 나이키 업템포, 슈프림 업템포 커스텀1️⃣ 기존의 AIR 레터링 제거하면서 밑작업 하기2️⃣ 폰트 디자인 및 제작3️⃣ 실제 제작하기#3 에어이지 패밀리 복원1️⃣ 에어 이지 2 퓨어 플레티넘 : 세탁 및 중창 복원2️⃣ 에어 이지 2 레드 옥토버 : 조임밴드 끊어짐 복원3️⃣ 에어 이지 2 솔라 레드 : 변색, 재접착, 외관 복원4️⃣ 에어 이지 1 젠그레이 : 솔스왑 #4 스투시 에어 포스 1 로우 트리플 블랙 브라운 커스텀 #5 클락스 왈라비 폴카닷 커스텀 #6 조던 1 로우 르브론 커스텀 유튜브 B Fella 비펠라의 세상입니다. 유용한 정보라고 생각하시면 구독하기와 좋아요를 눌러주세요. 구두와 스니커즈의 복원, 케어, 커스텀을 주제로 영상을 다룰 예정입니다^^ Please subscribe and like! Thank you :D YouTube 스토어 슈케어 : 네이버쇼핑 스마트스토어 슈케어용품&가죽&신발&조던복원 및 커스텀전문점 예비사회적기업(주)안앤리 유투브비펠라 안재복
img
매력터지는 오프라인 편집숍 #1 포스티스
우리는 제품을 셀렉한 스토어를 약 20여년 전부터 \'멀티숍\'이라고 불렀다.우리나라에서 정식 발매되는 상품 이외에 수입품을 위주로 판매하곤 했는데 한정판이 인기가 많아질 즈음부터 유행했던 것 같다.처음의 멀티숍은 주로 신발이 주로 판매 대상이었다. 당시 유행했던 맥스류부터 포스 등 나이키가 주를 이루던 시절이었고예상컨대 아마도 마진율이 꽤나 높았을 것이다. 그리고 이 사업모델은 소규모로 시작해 해외 멀티숍 브랜드가 한국에 상륙하기 시작했다.명동, 압구정 등 패션과 문화가 있었던 지역을 시작으로 오프라인 스토어가 자리했고 지금은 없어진 쯔보와 같이 한국 멀티숍 브랜드가 있었지만 ABC-MART 명동 본점이 상륙하면서 멀티숍의 시장의 판도가 바뀌게 되었다. 지금은 셀 수도 없는 해외 브랜드가 주를 이루지만.이렇게 신발 제품을 위주로 멀티숍의 개념이 늘어나면서 의류, 액세서리 등 패션 아이템을 두루 갖춘 멀티숍이 생겨나기 시작했다. 그리고 이때부터 명칭이 조금씩 바뀌기 시작했는데 이전의 멀티숍은 제품 셀렉의 개념보다는 양으로 승부하는 부분이 있었고 편집숍은 사장 개인의 취향과 문화를 담은 셀렉션을 선보이는 숍이었기에 자연스럽게 명칭도 바뀐 것 같다. 그리고 이런 곳이 하나둘 모여 거리를 조성하는 곳이 대표인 예로 일본의 하라주쿠 골목이었다. 이 곳에 가면 정말 다양한 콘셉트의 편집숍이 있었고 한번 들어가면 나올 수 없는 개미지옥과 같은 곳이 즐비했다. 한국은 워낙 소비패턴이 빠르게 변화하고 유행하는 아이템을 사는 심리가 있었기에 위와 같은 편집숍은 만나보기 쉽지 않았는데 시간이 흐르고 주 소비층이 MZ 세대들의 소비문화가 달라지면서 소규모 편집숍이 생겨나고 있다. 바뀌지 않는 주인장의 취향과 애정이 느낄 수 있는 공간, 그런 편집숍을 우리는 소개한다. pohstihs스트리트 패션을 좋아했다면 이의 이름은 한 번쯤 들어봤을 법할 정도로 그 신(scene)안에서 대단히도 유명한 인물이다. 그는 디자인 에이전시를 운영하고 있지만 이 \'포스티스\' 공간은 마치 놀이터와 같을 것이다.자신의 아트웍을 담은 굿즈와 다른 아티스트의 굿즈 그리고 해외 아티스트들의 진까지 많은 것들이 세팅되어 있다.그리고 새롭게 떠오는 아티스트들을 위한 데뷔 장소가 되기도 한다. 이를 위해 디렉터 옥근남은 포스티스를 만들었다고 많은 인터뷰를 통해 전했다.*현재 오프라인으로만 운영되고 있다.운영 시간: 4PM~8PM / THU~SAT주소: 1F, 555-16 SINSA-DONG, KANGNAM-GU / SEOUL, SOUTH KOREA (06033)자료 출처: 포스티스 공식 인스타 POHS-TIHS (@pohstihs) Instagram photos and videos pohstihs Instagram